top of page

공허의 무게


텅 비어 빈껍데기 뿐이던 가슴이 천근만근의 무게가 되어 그 가슴 거느리고 다니기 얼마나 힘겨웠던지! 글/사진 김재중 http://ZZIXA.NET

Comments


bottom of pag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