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p of page


[가슴이...]


가슴 속 공허함이 시간이 흐르며 씻겨나가야 하는데 공허함 속에 공허함이 가득 찬다.

비어진 것에 비어진 것이 가득 찬다.

글/사진 김재중


Comments


bottom of pag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