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p of page

잿더미 속 금가락지


폐허도 아닌, 쑥대밭도 아닌 그저 까만 잿더미만 남은 판자촌의 불타버린 곳에서 가장 처음 들었던 소리 "찾았다!" 불길 속에 녹아버린 상자 안에서 무언가를 꺼낸다. 동전 몇 개 들어있고 형체도 없이 녹아있는 몇 개 되지 않는 작은 물건들. 그 속에서 찾은 것은 30년 세월의 결혼반지였다. 그 속에서 찾은 것은 황금이 아닌 결혼가락지였다. 이미 녹아서 형체도 알아보지 못할 것 같은 무언가를 들고는 마냥 좋아하고 있는 집도 절도 다 잃은 한 여인의 미소! 글/사진 김재중

Recent Posts

See All

이혼남의 결혼이야기와 관련한 부탁말씀

이혼남의 결혼이야기와 관련한 부탁말씀 이혼남의 결혼이야기와 관련한 부탁말씀 댓글로 부탁을 드렸으나 확인되지 않은 분들이 많을 것이기에 다시 한 번 부탁을 드립니다. 제 가슴 열어, 결혼을 하는 새내기들에게 진성으로 내는 충고의 글을 쓰는 것입니다. 그들이 꽃피운 사랑의 결실을 오래도록 유지할 수 있도록 충고의 글을 쓰는 것이지 제가 충고 듣자고 쓰는 글이

Comments


bottom of pag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