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p of page

술에 취해서는 노래방에 혼자 들어가 내게 전화를 해서는 아무 말도 없이 항상 같이 부르던 노래 한 곡조 불러주는 친구


일명 목잡이라 스스로 일컬으며 노래가 직업이던 친구가 열심히 클래식 기타를 연습해서는 결코 쉽지 않은 곡을 가지고는 휴대폰 저 너머에서 길고 긴 연주를 하며 힘겹게 기타줄 튕겨주는 친구


여자친구와 헤어졌다는 말에 촬영현장으로 달려와서는 중간 대기시간 죽이기를 같이 하며 꿈에서나 영화에서나 볼 법한 내용으로 어릿광대 너스레를 떨어주며 저녁 6시에 먹는 첫 끼니로 같이 밥 먹어주는 자기도 이별한지 얼마 안된 것 같은 친구


볼 것 없고, 편할 것도 없는 옥탑방 자기 공간에 데려가서는 박스에 수건 한 장 올려 담뱃재 수복히 쌓인 테이블에 앉아 달랑 맥주 2잔에 홍시감이 된 얼굴로 남자 둘이서 4시간이 넘는 대화를 떠들어주며 외로움 달래주는 외로운 친구

사람들은 이런 친구들을 보고 "꼴값"떤다고 말한다.

글/사진 김재중 http://ZZIXA.NET

Recent Posts

See All

강렬하고 강력하고

사진보다 더 강렬한 것은 언어이고, 언어보다 더 강렬한 것은 가슴이고, 가슴보다 더 강력한 것은 좆 같은 인생이어라 글 김재중 http://zzixa.net http://facebook.com/zzixa

Comments


bottom of pag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