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p of page

당신의 싸가지


[당신의 시]


시낭송을 위해서 준비한 당신의 시 당신의 시가 적힌 종이조각 하나 참 싸가지 없이 저렇게 구겨졌나요?

시낭송을 하겠다면 좀 예의를 갖추어 종이를 잘 보관해야죠.

당신이 누군지를 모른다면 충분히 그렇게 볼 수 있습니다.

그러나 당신의 그 시가 적힌 종이를 아끼면 아낄 수록 구겨지는 당신

당신의 시가 적힌 종이가 구겨진만큼 당신은 그 시를 아끼고 당신의 그 시를 낭송하기 위한 마음가짐이 더욱 더 클 것입니다.

그게 바로 당신의 싸가지인거죠. 주님이 당신을 바라보며 흐뭇해 하실 싸가지!


글/사진 김재중

한국밀알선교단 장애인모임

싸가지 : [명사][방언]‘싹수’의 방언(강원, 전남) 싹수 : 싹-수[-쑤] 싹(새싹할때) 사람이 장차 잘될껏같은 조짐,낌새 싸가지 → 싸+ㄱ →싹 Ex) 싹수없다. → 장래가 없음 싹수(가)노랗다. → 잘될가능성,희망이 초부터 보이지아니함 느저지 '싹수'의 방언 [충청] 느자구 '싹수'의 방언 [전남] 싹수머리 '싹수'를 속되게 이르는말



[주님처럼]

(사진 속 당신의 시)

장애인이 아니고 싶다 너무 싫고, 비장애인이 부럽다.

내 친한 친구는 지적인 여대학원생이었고 직장인에, 사랑하는 이의 사랑스런 한 여자였고 이젠 아름다운 품절녀인 그 친구가 정말 부럽고 내 장애가 싫다. 무겁다.

그러나 그녀보다 주님 봐야지 내 장애 어찌 주님 물에 젖은 십자가에 비할까.

내 아직 이루어지지 않은 소망 주님의 제자들이 준 배신과 어찌 비할까.

내 소망 아직 이루어지지 않을 뿐 끝은 절대 아니다.

나도 주님처럼 살리라 날 사랑한단 이유로 물 젖은 무거운 십자가 아무런 말없이 그저 묵묵히 지신 내 주 예수

나도 주님을 만난다면 내 장애를 주님처럼 천국 가는 그 순간까지 원망없이 묵묵히 지고 가리

무덤, 그 어둠속에서 조용히 아름다운 부활이란 하나님의 응답과, 아름다운 순간을 기다린 주님처럼

내게도 예쁜 응답과 축복이 오기를 기다리리라 내게 반드시 믿음의 가정을 세워주시리.

Recent Posts

See All

당신과 나와 우리들의 반성

어느 날 끌고 다니던 차를 놔두고 지하철을 탔습니다. 내게는 심각하리만큼의 관절염이 있답니다. 벌써 17년이나 지병으로 가지고 있는 관절염이 있답니다. 70넘은 어머님이 전화하셔서 다리는 어떠냐고 물어오시면 할 말이 없습니다. 때로는 여자친구는 서 있고 저는 앉아서 가기도 하는 우스운 남자입니다. 걷는 것보다 서 있는 것이 더 힘이 듭니다. 아무리 찌그러

헌화

뭔가 새로운 느낌이 필요한 때인 것 같습니다. 새로운 관계를 찾아 떠날까도 생각중입니다. 예술가는 한 곳에 너무 오래 머무르는 것도 좋지 않은 것 같습니다. 또 예술가는 자신을 필요로 하지 않는 곳에 오래 머무르는 것도 좋은 것 같지 않습니다. 필요로 하는 곳에 필요로 하는 감성을 불태우는 것이 예술가의 몫인것 같습니다. 필요에 의한 사용되어짐이 다한 듯

Comments


bottom of page